달력

2

« 2020/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2019. 11. 25. 18:41

웨버37 가스 개조 후 바베큐 COOKs2019. 11. 25. 18:41

바베큐가 하고싶은데.. 집에서 챠콜은 연기때문에 좀 그렇고.. 

어디선가 본건 있어서 알리익스프레스에서 저렴한 버너를 구매했다.

 

 

부탄가스 연결부품과 함께 약 10불정도에 구매한것 같다.

싸서 샀는데... 생각보다 분해가 용이하다.

위 불나오는 부분을 돌리면 빠지고 나사 2개만 풀면 완전 분리된다.

밑둥은 구멍사이로 젖가락을 넣어 돌리면 그것도 빠진다. 

그러면 점화플러그 부분과 버너 부분도 분리된다.

말로 하려니 어렵네... 

 

웨버37에 끼워봤다. 

구멍 뚫어서 넣으면 이쁘게 들어갈텐데.. 귀찮기도 하고

자주 사용하는게 아니라서.. 걍 있는 구명이 넣는 것으로 정했다.

 

개조라고 하니 좀 거창한데.. 이건뭐 사실 개조 축에도 못끼는 거다.

불을 붙여 테스트 해보았다. 

처음에 빨간불 ... 안에 이물질이 타는 듯.. 하다

계속 켜놓으니 파란불로 바뀜.

 

 

전날 마트에서 사와서, 시즈닝해놓은 고기를 올렸다.

시즈닝은 간단히, 소금과 통후추를 갈아서 뿌리고... 올리브오일을 발라놨다.

 

누군가 후드아래서 하면 냄세도 연기도 안난나고해서 나도 그렇게... 후드 밑에 자리를 잡았다.

쿠킹호일로 기름 받이를 만들어주고

불을 당긴다.

 

뚜껑을 덥었다.

 

혹시 불이 꺼질까봐 걱정했는데.. 안꺼지고 잘 붙어있다.

서서히 온도가 오른다.

금세 170도 ... 

이상태로 계속유지된다. 

온도 조절이 너무 용이해서 좋다. 

중간에 온도를 좀 올려 봤다. 음~ 역시 조절이 잘된다.

후드를 켜놓고 했는데.. 진짜 연기1 냄세1도 없다. 

만족~!

 

2시간쯤 지나서 뚜껑을 열었다. 아직 덜익었다. 고기 심부온도가 약 70도

돼지고기는 77도는 되어야 .. 해서 더 익혀줬다.

 

시작한지 3시간쯤지나니 심부온도가 적정온도로 나온다. 

고기를 꺼내 코일에 싸서 레스팅을 한다. 약 20분

썰어서 한상 차려봤다.

또 먹고 싶다.

2시간 정도면 될 줄 알았는데..

3시간이나 걸리다니..... 너무 오래걸리네

다른 분들 후기를 보니 150도로 5시간 했다는 분도 있네..

다음부터는 좀더 여유를 가지고 해야겠다. 

 

인생은 고기서 고기니까 자주 먹어줘야겠다.

Posted by 돼지고기국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