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식목일 2021년 4월 5일
회사근처 트럭에서 파는 후리지아 화분을 사왔다


일주일정도 예쁘게 피어있다가
이내 시들어버렀다

그렇게 배란다에서 잊혀졌는데,
오늘보니 이럴수가 싹이 나왔다
물도 한번 안주고 걍놔뒀는데
생명력 한번 끝내준다

후리지아 대다나다

잡초도 뽑고 물도주고 햇볓도 쬐어줬다
올 봄도 부탁한다





혈압이 높다.

병원에서 혈압계 앞에만 서면 긴장되는 탓도 있지만, 잘못된 식습관, 불어난 체중, 아무것도 안해도 먹고있는 나이가 더 큰 이유일 것이다. 

이제는 나이가 있어 주기적으로 관리를 해줘야 할 것 같다.

그래서 구매해봤다 혈압계..

대형 마트에서도 구매가능하나 그 가격이 알리익스프레스보다 2배이상 이다. 보통 3배가 넘는다.

물론, 비싼게 더 좋은 것일 수도 있겠으나 어디까지나 나는 가성비를 중요하게 여기기 때문에 알리익스프레스에서 20불 정도의 가격으로 혈압계를 구매했다.

 

역시나 배송은 오래걸린다.

약 2주정도 지나고 받았다.

포장상태는 양호하다.

 

택배포장을 벚기니 파란색 박스가 나온다.

 

뒷면에는 혈압계 스팩이 나와있다. 설명도... 

 

파란 부직포 가방에 담겨있다. 보관용 가방이 있어서 좋다.

 

구성품은 본체, 설명서, 팔에 감는 밴드(?), 본체와 밴드를 연결하는 호스 ... 뿐이다.

 

오른쪽 옆을보면 5핀 단자가 있다. 5핀 단자로 전원 입력이 가능하다.

 

밑에는 건전지를 넣을 수 있게 되어있다. (AA 사이즈 4개)

 

보조배터리를 연결하니 전워니 켜진다.

 

혈압을 재보았다. 

 

잘 측정된다. 

 

근래에 병원에서 고혈압관련하여 상담받았고, 의사선생님이 7일동안 혈압을 측정해서 오라는 숙제를 주셨다.

아침 일어나서 10분 안정후 1분간경으로 2번, 저녁 취침전 10분 안정후 1분간격으로 2번 혈압을 7일간 측정해서

평균값을 구해오라는 거였다.

다행이 나는 혈압계가 있어서 숙제를 할 수 있었다.

밤에 자기전에 측정하는 것은 비교적 수월했으나, 아침에 측정하는 것은 좀 어려웠다. 

아침에 일어나면 씻고 출근하기 바빠서 10분 안정후 혈압을 재려면, 평소보다 10분 일찍 일어나야 가능했기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7일동안 빈틈없이 측정하여 평균을 내어보니 123/80 이었다.

약 먹을 정도는 아니고 정상이라는 판정을 받았다. 다행이다...  (의사 선생님 왈, 140/90 이상이 고혈압이라고 한다.)

앞으로도 꾸준히 혈압을 재어볼 생각이다. 

 

가성비 혈압계를 찾는다면 알리익스프레스의 혈압계 강추한다.

 

구매방법 : aliexpress 사이트 접속 "혈압계" 검색 후, 판매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구매 (세일기간이나 쿠폰을 활용하면 더욱 저렴하게 구매가 가능하다.)

 

* 혈압 낮추는 방법 

 1. 과 체중일 경우, 체중을 줄인다.

 2. 음식을 짜게 먹지 않는다. (특히 국물 금지)

 3. 채식위주의 식단으로 식사한다.

 4. 쌀대신 현미로 식사한다.

 5.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한다. (30분이상씩 일주일 3회이상)

 

알고는 있으나 실천은 잘 하지 못하는 혈압낮추는 방법니다.

 

 

끝.

 

 

 

 

"docker ps" 명령으로 

portainer 컨테이너 아이디를 알아낸다.

 

"docker stop 컨테이너아이디" 로 portainer 컨테이너를 중지한다.

 
"docker run --rm -v portainer_data:/data portainer/helper-reset-password"

비밀번호를 리셋한다.

새로운 비번 : 5VUy01/L2}x9^jk4=?h"lg>H83~JtRPc

 

"docker start" 로 portainer 를 재시작한다.

 

새로운 비번으로 로그인후 비밀번호를 재설정한다.

 

-끝-

아는 동생집에 놀러 갔다가 딸내미가 시계를 하나 선물 받아왔다.

손목시계인데... 배터리가 나갔는지.. 시간은 가지 않는다. 배터리를 갈아야 할 것 같다.

 

롯데마트 시계 수리점에서 눈탱이를 맞은 경험이 있어서 배터리 정도는 그냥 내가 교체한다.

 

우선 뒤판을 분리한다. 보통 돌려서 빼거나, 아니면 지렛대의 원리로 뺀다. 

이것은 돌려서 빼지 않고 얇은 일자드라이버를 지렛대 삼아 분리했다.

배터리를 확인한다. 배터리는 SONY SR616SW 라고 적혀있다. 

집에 사둔, 다른 시계 여분의 배터리가 있는데.. 규격이 맞지 않다.

그래서 옥션에서 주문했다. 이왕 주문하는거 5개했다. 하나에 600원 정도라 .. 5개는 주문해야 배송비보다 많다.

 

배터리가 도착하고 배터리를 교체했다.

그런데.. 문제는 뒤판을 원상태로 끼우는 거였다. 

손으로 아무리 힘을 줘도 안들어간다.. 아.. 맨붕온다..

그러다 발견한 것이 이거다. 시계덮개 클렘프라고... 뒷판에 힘을 고루고루 가해야 끼워지는 시계인경우, 이 기구를 사용해야 한다고 한다. 

최저가 1만원에 배송비가 별도다.... 아 이런.. 또 맨붕이다. 이거 뭐 얼마나 많이 사용한다고, 이걸 사야하나...말아야하나...

난 안사고, 걍 어떻게 든 해보기로 했다.

그렇게 마음먹고 생각하니 딱! ~ 하고 떠오르는 것이 있었다. 바로 이것!!

발포비타민 케이스~ 

아무리 생각해봐도 완전 딱이다. 동그란 프라스틱 부분... 거의 완벽하다.

시계 뒷판에 고정하고 지긋이 눌러본다. 

뚜둑~ 하더니 들어갔다. 

오~ 굿^^

배터리 교체 끝났다. 

뒷판 닫느라 고생 좀 했지만.. 결과가 만족스럽다. 

클렘프 사지 않고 해보길 잘 했다는 생각이 든다. 

이렇게 또 하나 알아 간다. 시계 뒷판은 손으로 안되는게 있다는 걸...

 

보통 금은방에 맡기면 부르는 돈이 천차만별인데.. 

배터리 정도는 인터넷 구매 후 직접 교체하는 것을 추천한다.

 

시국이 시국인 지라 ... 요즘 딸내미가 집에서 노트북으로 수업을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그런데 노트북에 달린 카메라가 안 된다고 해서 한참 찾아봤네...

결론은, 삼성 시크릿 설정이 기본 사용안함으로 되어있었기 때문이었다.

 

카메라를 검색해서 앱을 켠다.

 

아래 같이 나오고 카메라가 안된다. 처음에는 장치 문제인지 알고 드라이버 찾아봤다. 근데 ... 그런 문제가 아니었음.

해결방법이다.

윈도우 하단 검색창에 samsung 이라고 치면 삼성 앱이 아래처럼 여러 개 나온다.

 

그 중 Samsung Security 앱을 실행한다.

탭 3번째 녹화/녹음 방지가 기본 설정으로 켜저있다. 이것 때문에 카메라 작동이 안되던 것이었다.

녹화/녹음 방지를 꺼짐으로 설정한다.

그리고 카메라 앱을 켜보면 .. 잘 된다.

검색해보니, Samsung Settings 앱  사생활 보호 탭에 해당 설정이 있는 경우도 있으니 두개 앱 모두 확인해 봐야한다.

카메라 화질이 너무 구리네.. 좀 좋은 것으로 넣어주지.. 

 

벌써 1년이 지났네..

JBL link20 리 퍼블리쉬를 아주 싼 가격에 구매했다. 

JBL 공홈에서 2019년 7월 24일 47.99 불에 구매했다.

너무 싸서 살 수 밖에 없었다.

그런데 며칠이 지나도 배송 출발을 안 한다... 이러다 취소되는 건 아닌지 불안 불안했다.

약 2주일 후 배송 관련 문의를 했고, 제고가 없다는 답변을 받았다.

취소해주냐는 물음에... 기다리겠다고 했다. 그래도 강제 취소하지 않는 시스템이 좋았다.

그렇게 기다리고 기다려 9월 7일 드디어 배송 시작되었다. 오래 기다린 보람이 있음...

배대지는 sfasts 이용했고 무게 3 lbs 배송비 8.2 불나 왔다.

 

새것 같다.

프리볼트라 돼지코만 끼우면 된다.

생각했던 것보다 더 크다.

버튼에 약간의 사용 흔적이 있다. 뭐에 쓸린 거 같은.. 상처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기 때문에 구글 버튼이 있다.

휴대용으로 놀러 갈 때 가지고 다니려고 장만했다.

무엇보다 좋은 것은 방수가 된다는 것.. 하지만 쓸 일이 없다는.. 

생각만큼 음질은 좋지 않았다. JBL보다 BOSE가 내 귀에 맞는다.

사용하다 보니 휴대용 스피커에 구글 어시스턴트는 비추다.

켜면 와이파이 잡으려고 노력하다, 블루투스 연결이 가끔 끊어진다.

그래도 가격이 용서해준다.

 

끝.

 

공기청정기 날개가 엄청 더럽다.

먼지가 1미리는 쌓여있는 듯...

언젠가 청소해야지... 하면서 1년이 지나버렸네~ 더 늦기 전에 청소를 했다.

우선 필터를 빼고 청소기로 먼지를 흡입했다.

센서 부분이다. 밑부분을 눌러 뚜껑을 열고 먼지 흡입했다.

그리고 걸레로 닦았다.

여기까진 쉽다.

 

저놈의 날개 깨끗이 닦고 싶은데.. 도통 분해하는 법을 모르겠다.

그래서 여기저기 검색해 봤더니.. 분해는 아주 어려운 일이라고... 분해보다 위 뚜껑을 부수는 게 더 쉽다고.. 한다.

그래서 뚜껑을 따기로 했다. 

준비물...

거의 반파시키다 시피 해서 결국 뚜껑을 분리했다

그리고 볼트를 풀었는데

이런 OTL 날개가 안 빠진다.

 

밑에 있는 나사도 풀어봤다.

푸나 마나... 안 빠진다. 아놔 이거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만들었니? 

쓰다가 버려야 하는 건가 보다. 

 

그래도 뚜껑은 땄으니 걸레로 윗 날개는 닦았다.

밑 날개는? 걸래를 드라이버에 말아 닦기 시도했으나 잘 안된다..

에라.. 포기.. 이 정도면 됐지... 이쯤에서 만족해야 했다. 그래도 많이 깨끗해졌다.

뚜껑 안쪽에 고정되는 부분은 다 제거해 버렸다.

그리고, 다시 조립했다. 안쪽을 다 제거했는데도 조립이 쉽지 않았다.

상판에 사투의 흔적들이... 아주 많이 남았다. OTL

집에 위닉스 타워형도 있는데 그것도 청소해봐야겠다.

그건 좀 쉽게 할 수 있으려나?

 

 

이미 선풍기 1대, 서큘레이터 1대가 집에 있다. 

근데 전원 선 때문에 여간 불편한 게 아니다. 

거실에 사용중인 선풍기를 부엌으로 옮기려고 하면 연장 선이 필요하다.. 

그래서 무선 선풍기에 대한 Needs 가 항상 있었다.

그러던 중 지마켓에서 발견한 무선 선풍기 특가.... 지마켓 이것저것 할인해서 36,660원~ 

단 배송이 엄청 오래 걸렸다. 7월3일 주문해서 18일 받았다. 직구 제품이라 그런 듯~

 

구성품은 이렇다. 하판, 목, 날개 부분, 그리고 전선 설명서 (중국어라 뭔 말인지.. 모름, 그림만 보는 걸로)

근데 비닐은 대한민국에서 가져다 썼나? "비닐류"라고 되어있네??

하판이다. 구멍 3개 중 작은 구멍 2개는 전기가 통하는 부분인 거 같고, 큰 구멍은 밑에서 볼트를 끼워 고정시키는 부분..

잘 맞춰 끼워준다. 

그다음은 날개 조립~

설명서를 본다. 뭐지?

화살표가 위 로오 게 끼우면 된다.

고정하고

날개 끼우고

고정시킨다.

날개 커버는 위에 보면 홈이 파 저 있는데 그거 맞춰서 끼우고 살짝 시계방향으로 돌리면 고정된다.

밑에는 고정용 나사를 박아준다.

그리고 하판 밑을 보면 큰 구멍이 하나 있다. 저기에 큰 볼트를 넣어서 고정시킨다.

조립은 쉬운 편이다. 날개 조립할 때 살짝 헷갈렸음...

전원 연결하고 켜보니 시원하다.

동작은, 전원 켜고 풍량조절버튼으로 풍량조절하면된다. 전원켠 상태에서 전원을 한번 더 누르면 자연풍 모드로 변경되어 풍량이 줄어든다. 회전버튼은 누를 때마다 각도가 30, 60, 90, 120 도로 조절된다. 그리고 13시간 무선 사용이 가능하다고 되어있는데 환경에 따라 다를 듯하다.

 

버튼이 깔끔하네~

이름은 샤오미인데, 정작 샤오미 제품은 아니라고 한다.

근데 6개월 AS 가능한 부분은 좀 믿을 만한 것 같다. 근데 이게 6개월만이 고장 나면 쓰레기 아닌가?

 

최대의 장점은 무선으로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과 조용하다는 점 (모터가 BLDC 저소음 모터라고 함)

또 회전각도가 조절된다. 

단점은 높이 조절이 안되고, 어플이나 리모컨이 없다는 점인데

사실 집에 있는 서큘레이터에 리모컨이 있는데.. 이거 잘 안 쓴다. 

 

배터리는 충전량 확인은 안 되는 것 같은데.. 

배터리 수명이 얼마나 될지.. 의문이다. 

더 써보면서 알아봐야겠다.

 

결론, 가성비 하나는 끝내주네^^

 

 

컴퓨터를 최신으로 변경하면서

이전에 사용하던 삼성 160GB 하드를 연결했다. 

근데 안 보인다... 분명 bios에서 보면 디스크 인식은 되어있다.

이런 경우 디스크 관리에서 외부 디스크 가져오기 해야 한다.

내 pc  아이콘을 우클릭하고  "관리" 클릭한다.

컴퓨터 관리 창이 뜨면

저장소 밑에 디스크 관리 클릭하면 아래와 같이 동적 외부 디스크가 보인다.

저 디스크 1이 연결은 되었으나 보이지 않는 하드디스크이다.

 

동적 외부 디스크 1을 우클릭해서 

외부 디스크 가져오기를 클릭한다.

 

확인을 클릭한다. 

디스크의 파티션이 확인된다.

확인을 클릭하면 아래의 확인창이 뜨고

예하면 가지고 온다.

 

혹시 팩 이름이 잘못되었습니다.라는 알림 창이 뜨고 가져와지지 않는다면,

내 pc 우클릭 > 속성 클릭

설정 변경을 클릭하여 컴퓨터 이름을 영문으로 변경하고 PC를 재시작하면 정상 작동된다.

 

 

 

PC 이름이 한글인 경우 위 같은 오류창이 뜬다.

 

ebay.com 새 상품이 99.99불에 떴다.

구글 포토 연동된다고 해서 꼭 사고 싶었는데.. 

저렴하게 나와서 고민하던 중,  ebay에 때마침 10불 쿠폰이 있다는 사실을 알곤 바로 질러버렸다.

배송은 2 fasts 깡통 배송을 이용했다. (배송비 15불 나옴)

 

딱 일주일만에 도착했다.

리퍼블리쉬 제품도 간혹 나오는데... 안 사고 기다리길 잘한 듯 하다.

 

 

본체는 이렇게 생겼다. 왼쪽 스피커 오른쪽은 화면..

가로 또는 세로로 새울 수 있게 뒤가 뒤가 세모 모양이다. 아주 묵직하다.

 

프리볼트이고 돼지코가 필요하다. 

뒷면은 나무무늬~ 

좌측 상단에는 볼륨 버튼과 마이크 on/off 버튼이다.

그리고 좌측 옆면에는 카메라를 가릴 수 있는 버튼이 있다.

켜봤다.

구글 홈에 기기로 연결되는 거라, 구글 홈 앱을 깔아야한다. 

난 이미 깔려있어 패스~

 

연결되면 업데이트 된다.

업데이트 후 재시작

lenovo 로고가 나오면서 켜진다.

연동이 다 끝난 상태이다. 기본 화면보호기 이미지가 나타난다.

활용

 

1. 전자 액자 : 구글 홈 어플에서 디바이스의 기본 화면을 구글 포토로 변경한다. 

2. 음악 듣기 : 오케이 구글 (7월 첫째 주 멜론 탑 백) 노래 틀어줘 하면 유튜브 뮤직에서 검색해서 틀어준다.

3. 화상통화 : 구글 Duo 앱으로 홈 기기 연결하면 영상 통화할 수 있다.

4. AI 스피커 : 연결된 장치를 말로 켜고 끄기 가능하고, 날씨, 알람 등을 편하게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사용할 수 있다.

 

 

끝.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