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

« 2019/8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린양 두돌 선물로

싱크대를 만들어 주기로 했다.

 

그래서 손잡이 닷컴에서 부엌놀이를 구매했다.

나무로된 반재품이다.

색칠하고 못질만하면 된다.

 

근데 이게 만만치 않다. 특히 색칠...

 

택배 왔다.

배란다에 작업장을 마련했다.

마트서 공수해온 박스를 바닦에 깔았다.

 

 

일단, 재로를 꺼내서 사포질을 열나 했다.

200방으로 문데고 800방 사포로 마무리.. 먼지 겁나 난다.

왠만하면 사포질은 밖에서 해야겠다.

 

 

사포질 후에는 색칠~

색칠 좀 힘들다.

바르고 말리고 또 바르고~

페인트 칠 3번후 마지막에 바니쉬로 마무리했다.

 

 

배란다가 난장판이다...

 

부속이 많아서 칠하기 힘들다.

그래도 린양이 좋아할 걸 생각하며..

랴됴도 들어가며 열심히 했다.

 

 

이번에 붓 말고 저 스폰지를 처음 써봤는데, 붓보다 잘 발라지고 좋다.

다음에 또 이런거 할일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그 때도 붓대신 스펀지로다가 해야겠다.

 

겨울이라 춥고 힘들어서 사진이 몇장 없다.

 

조립 하는 것도 좀 힘들었다.

특히 문짝 달때 잘 맞춰야한다.

안그럼 낭패~

그리고 나무가 약해서 드릴로 구멍뚫고 나사를 박아야 안전하다.

(미리 구멍이 다 뚫려 있지만... 나무가 갈라질수 있으니 조심조심, 구멍없는데 나사 박을땐 필히 드릴로 구멍을...)

 

 

완성된 사진이다. 완전 굿~

참 뿌듯하다.

린양도 좋아라 하고~

항상 이 맛에 난 일을 벌린다.

 

 

세탁기는 세일하고 있길래 충동구매 해버렸다.

세탁기는 싱크대에 비하면 껌이다. 쉽다~

근데 세탁이에서 냄세 장난아니게 난다. 댄장... OTL

 

암튼 이렇게 린양 두돌 선물을 해줬다^^

난 착한 아빠같다.

 

 

---------------------------------------------------> 주문 목록 < ---------------------------------------------

 

 

 

Posted by 돼지고기국밥